Category

Recent Trackback



NO RADIO NO LIFE 게이머형제가 라디오 한다고 하네요.
 (
ノーラジオ・ノーライフ ゲーマー兄弟がラジオをするそうです。)


퍼스널리티 : 마츠오카 요시츠구 (소라 역), 카야노 아이 (시로 역)



방송처 : HiBiKi Radio Station
최초 방송일 : 2014년 4월8일 (화)
방송 주기 : 매주 화요일 예정



2회에서 마츠오카 요시츠구가 경어와 반말을 썩어쓰는 이유가 나오네요...

저역시 마츠오카 요시츠구가 일부분이라도 반말 썩어서 쓰는거 첨들었는데
여성 성우중 카야노 아이 뺴고는 전부 경어라는계 맞더군요...

카야노 아이도 마츠오카 요시츠구가 말하기 편한 상대인것도 맞더군요...

어쟀든 방송 자체는 서로 편하계 말하는 편이라 의왜로 라디오가
잘 진행되는 편이었습니다...

과연 이 라디오가 12~14회 정도에서 끝날지 블루레이 전권 발매될때까지
진행될지 모르겠지만 계속 해서 진행되었으면 하네요...

P.S
애니 2회까지 봤는데 저는 소설 5권까지 읽었습니다만
일단 현재 진행 속도 보면 3화당 소설1권 분량 진행할것 같고
각색을 상당히 잘했더군요...
진행 템포도 개그 템포도 괜찮아서 기대 이상으로 애니화가 잘되었습니다...

2화에서 원작에 없는 패러디 요소도 많이 추가 되었더군요...

애초에 주인공 성우 조합도 노렸나 싶을 정도 였습니다...
마츠오카 요시츠구 와 카야노 아이가 출연했던 사쿠라장의 펫인 그녀...

마츠오카 요시츠구가 연기한 캐릭은 (소라)타 이작품은 소라...
카야노 아이가 연기한 캐릭인 마(시로) 이작품에서는 시로...

사쿠라장 연기한 캐릭에서 이름 한자만 뺴면 이름이 같습니다...과연 우연?





posted by 백수아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크로나 2014.05.20 15:57  Addr Edit/Del Reply

    이 라디오에서 처음으로 마츠오카상 목소리를 들었는데 굉장히 듣기 편한 목소리여서 좋네요 히힣.
    저는 남여 퍼스널리티를 좋아하는데 둘의 진행이 너무 재밌어서 요즘 챙겨듣고 있네요 ㅎㅎ



NO RADIO NO LIFE 게이머형제가 라디오 한다고 하네요.
 (
ノーラジオ・ノーライフ ゲーマー兄弟がラジオをするそうです。)


퍼스널리티 : 마츠오카 요시츠구 (소라 역), 카야노 아이 (시로 역)


방송처 : HiBiKi Radio Station

최초 방송일 : 2014년 4월8일 (화)
방송 주기 : 매주 화요일 예정



이 두사람 경우 나이도 데뷰 경력도 1년차이 인데 둘다 요즘 일본 성우업계 치고는 상당히
늦은 나이에 데뷰한 케이스 라서 하나님의 메모장 시절 비슷하네 했었다가
사쿠라장 드라마CD 프리토크 같은데 들어보면 카야노 아이가 다른성우에 비해서 편하계 태클걸기에 사이좋나했었는데

이 라디오 들으니 좀 놀랜계 마츠오카 요시츠구가 여성 성우한테 편하계 말 놓는 경우가 있는건 처음 들었습니다...

라디오 들으면 둘다 다른 성우들에 비해서 친구처럼 대화 하는계 꽤 재미있어서 포스팅 하기로 했습니다...







posted by 백수아브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3.06.21 14:08 성우 영상/Etc....



좌담회지만 라스트 6분은 꽤 재미있엇네요...

마츠오카 요시츠구는 오디오코멘터리에서도 버벅되지만

이런 좌담회나 이벤트가 되면 200% 파워업하는듯...




소드 아트 온라인 in 성우 좌담회

출 연 : 마츠오카 요시츠구, 토마츠 하루카, 타케타츠 아야나
이토 카나에, 타카가키 아야히, 히다카 리나


 


posted by 백수아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즉샷 2013.06.23 04:10  Addr Edit/Del Reply

    마츠오카 요시츠구는 이 영상에서 처음 봤는데 인상을 아주 강렬하게 남기더군요ㅋ 이후로 다른 영상들에서도 자주 보게 되었는데 정말 한결같아요 이 사람은ㅋㅋ

    • Favicon of https://79cpjh.tistory.com BlogIcon 백수아브 2013.06.26 12:45 신고  Addr Edit/Del

      이벤트도 오디오코멘터리도 좌담회도 어느걸 보고 들어도 이사람 텐션은 먼가 요상...
      이런 감각 코바야시 유우 떄랑 비슷한 느낌?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