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Recent Trackback







전부 보고 나서 느낀건 저번 바카테스 이벤트때도 저저번 이벤트떄도 영상보면
시모노 꽤 고생한다고 생각했는데 점점 심해지는군요.

바카페스 축제 IN 도쿄
바보 ~그건, 세계를 바꾸는 단어

사 회
시모노 히로, 미스티

출 연
하라다 히토미, 미즈하시 카오리, 스즈키 타츠히사
이소무라 토모미, 미야타 코우키, 카토 에미리
Larval Stage Planning, 아소 나츠코, milktub


 
나레이션
츠다 겐지로, 이노우에 키쿠코


posted by 백수아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우치니카에로 2012.05.15 00:04  Addr Edit/Del Reply

    잘보고가요~~



라디오CD 바보와 시험과 소환수 후미즈키학원 방송부 VOL.4
(ラジオCD バカとテストと召喚獣 文月学園放送部 Vol.4)

퍼스널리티 : 시모노 히로, 하라다 히토미

게스트 : 키쿠코 이노우에, 미스티

방송처 :
온센
최초 방송일 : 2009년 11월12일 (목)
방송 주기 : DJCD


본편 방송에서 예기가 나왔던 미스티의 친가에서 운영하는 이자카야에서 진행한 방송
본편 방송에서 예기가 나왔던 요리 대결이 재미있더군요

시모로 히로가 라디오에서 음질이 안좋타고 양해를 구한만큼 확실히 음질은 별로였습니다

시모노 히로는 옛날부터 스스로 어지간한 여성 성우들보다 자기가 요리를
더잘한다는 말을 자주했었는데 확실히 잘하는듯...
(덕분에  어떤작품 프리토크 에서는 다른 여성진들 전원한테 공격을 받은적이 있었죠)


개인적으론 VOL.1~3보다 VOL.4가 휠씬 재미있었습니다










posted by 백수아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SBT 2011.07.31 00:51  Addr Edit/Del Reply

    감사합니다. 꼭 듣고 싶었습니다. (박하스 군인 CF 버전 풍으로)

    • Favicon of https://79cpjh.tistory.com BlogIcon 백수아브 2011.09.07 00:04 신고  Addr Edit/Del

      ㅎㅎ 감사합니다 재미있게 들으세요
      개인적으로 바카테스 라디오CD중 VOL.4가 가장 재미있었습니다

  2. VOL.3는 별로 재미가 없었는데 이건 기대되는군요

    • Favicon of https://79cpjh.tistory.com BlogIcon 백수아브 2011.09.23 13:05 신고  Addr Edit/Del

      VOL.4가 가장 재미있더군요
      녹음상태가 미묘한계 단점이지만 서두요.

    • Favicon of https://clickin.tistory.com BlogIcon Click! 2011.09.25 01:32 신고  Addr Edit/Del

      근데 저 자켓의 처음보는 아가씨는 미스티를 2D화한거려나요

    • Favicon of https://79cpjh.tistory.com BlogIcon 백수아브 2011.09.25 08:15 신고  Addr Edit/Del

      미스티 이미지 한거 맞습니다.
      (미스티가 이벤트에 코스프레할때 저 교복에 저 머리스타일 하고있습니다)

      애초에 대부분 라디오CD들이 내용에 맞춰서
      캐릭터 디자인으로 이미지한 그림을 표지로 많이쓰죠.

    • Favicon of https://clickin.tistory.com BlogIcon Click! 2011.09.28 18:57 신고  Addr Edit/Del

      역시나 그렇군요. 요즘 미스티가 본편에 잘 안나와서 안타까워요

    • Favicon of https://79cpjh.tistory.com BlogIcon 백수아브 2011.10.03 00:25 신고  Addr Edit/Del

      애초에 성우도 아니고 자주 나오는계 이상한거죠.
      그래도 이정도면 충분히 자주 나오는편...

    • Favicon of https://clickin.tistory.com BlogIcon Click! 2011.10.03 22:18 신고  Addr Edit/Del

      저는 하라다씨의 세쿠하라를 견디지 못하고 도망친줄 알았거든요

prev 1 next